[내 삶의 기준을 위하여] 논어 학이편-(3)
[내 삶의 기준을 위하여] 논어 학이편-(3)
  • [자투리경제=박현주 SNS에디터]
  • 승인 2020.02.01 0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논어 강의를 듣고 있다. 역시나 그 내용을 온전히 이해하기는 어렵다. 다만 강의 내용 중 마음에 와닿은 내용이 있어 오늘의 내 삶으로 가지고 와 살펴 볼까 한다.” 

논어는 총 20편으로 이루어져 있는 공자와 그의 제자(유자, 증자 등)들의 언행을 적은 것으로, 공자 사상의 중심이 되는 효제(孝悌)와 충서(忠恕), 그리고 인(仁)의 도(道)에 대하여 설명하고 있다(출처: 네이버 백과사전).

[자투리경제=송지수 일러스트레이터]
[자투리경제=송지수 일러스트레이터]

말바꾸기와 거짓얼굴에 능한 사람에게 인(仁)이란 거의 없다는 내용.

가족 또는 사회에서 만난 사람들 가운데 이런 경험 한 번쯤 했었을텐데요.

사람좋은 낯빛으로 “xx야, 힘드니까 쉬어. 쉬엄쉬엄해야지” 그래서 잠깐 쉬고 있었더니

“어머 어머, 쟤 좀 봐? 쉬란다고 진짜 쉬고 있네” 하며 심지어 다른 사람에게 뒷담화도 서슴치 않은 사람. 앞 뒤가 다른 이런 사람은 가까이 두면 안되겠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