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풍경] 화살나무 새순입니다
[자투리풍경] 화살나무 새순입니다
  • [자투리경제=박영석 SNS에디터]
  • 승인 2020.03.2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엽관목 자생수종으로 주택정원이나 공원에 식재하면 봄에는 꽃을, 가을에는 아름다운 단풍을, 그리고 빨간 열매를 선사해줍니다. 겨울에는 이색적인 가지와 설화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가을의 붉은 단풍은 그 어떤 단풍나무 보다 아름답습니다. 줄기의 특이한 모양으로 잎이 없는 겨울가지는 꽃꽂이 소재로 활용이 되고, 줄을 지어 심는 첨경목으로도 좋습니다. 최근에는 암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암나무로도 불리웁니다.마사토질의 건조한 곳을 좋아하고, 이식시기는 낙엽이 떨어지고 난 후부터 다음해 3월까지가 무난하며 잔뿌리가 많아서 활착이 잘되는 수종입니다.
낙엽관목 자생수종으로 주택정원이나 공원에 식재하면 봄에는 꽃을, 가을에는 아름다운 단풍을, 그리고 빨간 열매를 선사해줍니다. 겨울에는 이색적인 가지와 설화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가을의 붉은 단풍은 그 어떤 단풍나무 보다 아름답습니다. 줄기의 특이한 모양으로 잎이 없는 겨울가지는 꽃꽂이 소재로 활용이 되고, 줄을 지어 심는 첨경목으로도 좋습니다. 최근에는 암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암나무로도 불리웁니다.마사토질의 건조한 곳을 좋아하고, 이식시기는 낙엽이 떨어지고 난 후부터 다음해 3월까지가 무난하며 잔뿌리가 많아서 활착이 잘되는 수종입니다.
무성해진 모습입니다. 
화살나무 가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