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풍경] 머리에서 발 끝까지…길게 늘어진 벚꽃의 유유자적(悠悠自適)
[자투리풍경] 머리에서 발 끝까지…길게 늘어진 벚꽃의 유유자적(悠悠自適)
  • [자투리경제=윤영선SNS에디터]
  • 승인 2020.04.05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적인 형태의 벚꽃과는 다른 모습입니다.  꽃송이가 한 곳에 뭉쳐져 있지 않고 위에서부터 아래까지 늘어진 가지를 따라 꽃이 피었습니다. 살랑살랑 부는 봄바람에 가지가 하늘하늘 흔들리기도 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해 다들 경직된 마음상태일텐데요. 버드나무 모습을 한 벚꽃을 보면서 한때마다 유유자적(悠悠自適)의 느낌을 가지셨으면 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