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i’s photo gallery(71)] 중세시대의 석제 탑 '이스탄불 갈라타 탑(Galata Kulesi, Galata Tower)'
[Choi’s photo gallery(71)] 중세시대의 석제 탑 '이스탄불 갈라타 탑(Galata Kulesi, Galata Tower)'
  • [자투리경제=최영규 SNS에디터]
  • 승인 2020.05.01 0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1.     중세시대의 석제 탑, 이스탄불 갈라타 탑(Galata Kulesi, Galata Tower)

 

갈라타 탑. 갈라타 지역의 가장 높은 곳. 비잔틴 제국으로부터 방어하기 위해 제노바인들이 전망 탑으로 지은 것이다. 타워의 전망대에서는 이스탄불 시내와 보스포러스 해협, 골든 혼을 볼 수 있다. Photo by 최영규
갈라타 탑. 갈라타 지역의 가장 높은 곳. 비잔틴 제국으로부터 방어하기 위해 제노바인들이 전망 탑으로 지은 것이다. 타워의 전망대에서는 이스탄불 시내와 보스포러스 해협, 골든 혼을 볼 수 있다. Photo by 최영규

 

비잔틴 제국의 아나스타시우스 1(Flavius Anastasius, 430년경- 518)에 의해 507년에 만들어진 탑으로 제노바인들이 크리스테아 투리스 (Christea Turris, 그리스도의 탑)라고 부르던 터키 이스탄불 갈라타/카라쾨이 지구에 위치한 중세시대의 석제 탑이며, 금각만의 보스포루스 해협(Βόσπορος, Boğaziçi) 합류점의 북쪽에 있다.

갈라타 탑은 지어진 1348년에는 66.9m로 이스탄불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이였다. 후에 마흐무드 2(محمود ثانى Mahmud-ı sānī, II. Mahmut)가 그 높이를 낮추었다.

큰 탑이라는 뜻의 메가로스 피르고스로 불렀다.

당시의 탑은 1203년 제4차 십자군 전쟁때 파괴됬고, 현재의 탑은 1348년에 재건된 것이다. 오스만 제국 시대에는 감옥으로 사용되기도 했고 후에는 화재 감시를 비롯한 감시탑으로 쓰였다.

탑의 내부에는 다행히도 엘리베이터가 운영되고 있어 전망대까지 올라가는 것이 수월해 졌다. 상부의 전망대에는 레스토랑이 있다. 멋진 전망으로 항상 관광객들이 붐비는 곳이다.

 

 

자료출처

 

1. 투어팁스http://www.tourtips.com/ap/guidebook/detail/?bookId=338

2. 터키 관광청https://www.ktb.gov.tr/?_dil=2

3. 터키문화관광부 한국홍보사무소. https://blog.naver.com/ilove_turkey

4. 위키백과

5. 이스탄불. 상상출판

6. 터키 문화관광부. https://www.facebook.com/goturkey.1004/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