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소비자] 코로나19 '정부지원대출' 빙자 보이스피싱·스미싱 주의보
[금융소비자] 코로나19 '정부지원대출' 빙자 보이스피싱·스미싱 주의보
  • [자투리경제=송지수 SNS에디터]
  • 승인 2020.05.03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지원대출을 위한 기존 대출 상환, 신용등급 상향, 대출 수수료 명목의 금전 요구는 무조건 거절해야 한다. 자료=방송통신위원회
정부지원대출을 위한 기존 대출 상환, 신용등급 상향, 대출 수수료 명목의 금전 요구는 무조건 거절해야 한다. 자료=방송통신위원회

# 피해사례1

-보이스피싱 사기범은 자신을 OO저축은행 상담원이라고 소개하면서 “OOO님,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저금리 정부지원대출이 가능합니다” 라고 피해자에게 접근

-피해자는 기존 OO저축은행 대출상환이 우선 변제되어야 금리혜택과 최대 대출한도를 적용받을 수 있다는 사기범의 말에 속아 450만원을 이체

# 피해사례2

-보이스피싱 사기범은 OO은행 소상공인 대출을 담당하는 직원이라며 피해자에게 "최근 코로나19로 인하여 정부지원책으로 소상공인 대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귀하는 현재 신용도가 낮아 2000만원을 대출받아 이를 변제하는 방법으로 신용도를 높이시면, 더 많은 대출이 가능해 보입니다”라고 접근

-이에 속은 피해자는 금융회사에 대출을 받아 동 대출금을 사기범에게 이체하여 총 2000만원의 피해를 입음

# 피해사례3

-사기범은 피해자에게 저금리대출이 가능하다는 문자를 발송, 이를 본 피해자는 사기범에게 연락을 취함. 사기범은 코로나19 때문에 비대면으로만 대출이 가능하다고 피해자를 속이면서 피해자에게 공인인증서 및 OTP를 새로 발급받고, 원격제어 앱을 설치하도록 유도.

-피해자가 원격제어 앱을 설치하자 사기범은 OO은행 모바일뱅킹에 접속해 피해자에게 OTP 번호를 불러주게 하는 방법으로 4700만원을 편취

최근 신고된 보이스피싱과 스미싱의 유형을 살펴보면 ‘정부긴급재난지원대출 안내’를 빙자하고 ‘KB국민지원’, ‘우리금융지원’ 등 제도권 은행의 상호나 ‘서민금융진흥원’, ‘국민행복기금’ 등 공공기관을 사칭함으로써 이용자들이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발송한 문자메시지로 오인하도록 유도하는 경우가 많았다.
최근 신고된 보이스피싱과 스미싱의 유형을 살펴보면 ‘정부긴급재난지원대출 안내’를 빙자하고 ‘KB국민지원’, ‘우리금융지원’ 등 제도권 은행의 상호나 ‘서민금융진흥원’, ‘국민행복기금’ 등 공공기관을 사칭함으로써 이용자들이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발송한 문자메시지로 오인하도록 유도하는 경우가 많았다.

정부긴급재난지원대출 안내을 빙자하거나 ‘KB국민지원’ ‘우리금융지원’ 등 제도권 은행의 상호나 ‘서민금융진흥원’ ‘국민행복기금’ 등 공공기관을 사칭하는 방식의 보이스피싱·스미싱이 극성을 부리고 있다.

또 ‘선착순 지급’ '한도 소진 임박’ 등 자극적인 표현으로 코로나19 여파로 긴급하게 자금이 필요한 소상공인, 영세사업자의 불안한 심리를 악용하는 유형도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방송통신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경찰청은 최근 코로나19 정부지원대출을 빙자한 보이스피싱, 스미싱이 증가해 이에 따른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주의를 당부했다.

특히 해당 문자메시지에 기재된 상담 번호로 전화를 하면 ▲정부지원대출을 받기 위해서는 기존 대출이 우선 상환되어야 한다거나 신용등급 상향이 필요하다는 명목 등으로 계좌이체를 요구하거나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만 대출이 가능하다고 속이면서 원격제어 앱을 설치하도록 유도한 후 공인인증서, OTP(일회용 비밀번호) 등의 금융정보를 알아내어 자금을 편취하는 등 다양한 피해 사례가 있었다.

이에 따라 방송통신위원회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 이동통신사업자와 협력해 이동통신3사 가입자에게 '코로나 19 정부지원대출을 빙자한 보이스피싱, 스미싱 주의' 문자를 발송하고, 알뜰통신 가입자에게는 요금고지서(우편·이메일)로 피해예방 정보를 안내할 예정이다.

금융감독원은 공공기관의 경우 전화 또는 문자메시지를 통한 금융상품 대출광고를 하지 않으며, 자신을 시중은행 대출 담당자로 소개하며 휴대전화에 앱을 설치하고 개인정보 입력을 요구하는 경우 100% 불법대출 사기라고 밝혔다.

◆ 보이스피싱·스미싱 피해예방 행동요령 

- 정부지원대출을 위한 기존 대출 상환, 신용등급 상향, 대출 수수료 명목의 금전 요구는 무조건 거절해야 한다.
- 검찰·경찰 등 수사기관을 사칭해 코로나19 관련 금융범죄 수사 명목으로 현금 인출이나 계좌 이체를 요구하면 무조건 거절해야 한다.
- 문자메시지·카카오톡 대출 광고에 기재된 업체 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
- 출처가 불분명한 앱, URL 주소는 절대 클릭하면 안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