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코로나] 코로나19 이후 세계경제 전망과 한국의 대응 세미나
[포스트코로나] 코로나19 이후 세계경제 전망과 한국의 대응 세미나
  • [자투리경제=김지선 SNS에디터]
  • 승인 2020.06.28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경제인연합회(회장 허창수)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원장 김흥종)과 공동으로 6일 오후 2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코로나19 이후 세계경제 전망과 한국의 대응 세미나’를 개최한다.

성백린 연세대 생명공학과 교수가 ‘코로나19 백신, 치료제 개발 전망’에 대해 기조연설을 한다. 성 교수는 4월 출범한 정부의 민관합동 코로나19 치료제 백신개발 범정부 지원단의 백신실용화사업단 단장으로 참여 중인 국내 최고 권위 전문가다. 이어 미국, 중국, 유럽, 일본, 아세안, 인도 등 6개 지역의 하반기 경제전망과 리스크에 대해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각 지역 전문가들이 설명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진행될 패널 토론에서는 ‘코로나19 이후 한국 기업의 대응 방향’을 주제로 김경준 딜로이트 컨설팅 부회장을 좌장으로 이윤희 포스코경영연구소 경영컨설팅센터 연구위원, 조충제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세계지역연구센터 소장, 조기영 롯데미래전략연구소 상무가 토론을 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는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3층 다이아몬드에서 열리며, 참석을 희망하는 경우 전경련 홈페이지(www.fki.or.kr)를 통해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과 함께 다음달 6일 오후 2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세계 경제 전망과 한국의 대응'을 주제로 세미나를 한다. 사진=픽사베이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과 함께 다음달 6일 오후 2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세계 경제 전망과 한국의 대응'을 주제로 세미나를 한다. 사진=픽사베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