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한국동서발전, 친환경 승용차 보유비율 70% 달성
[친환경] 한국동서발전, 친환경 승용차 보유비율 70% 달성
  • [자투리경제=송지수 SNS에디터]
  • 승인 2020.06.29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기승용차 3대 추가 도입…총 24대 보유

한국동서발전㈜은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로부터 전기자동차 코나일렉트릭 1대와 니로EV 2대를 추가로 도입해 본사와 사업소에 배치했다고 29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2024년까지 전사 관용차량을 전량 친환경자동차로 대체한다는 기본방침을 수립하고 매년 전사적으로 수요를 예측해 차량을 구매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까지 총 21대(전기차 7대, 수소차 6대, 하이브리드차 8대)의 친환경 차량을 도입했으며이번 전기자동차 추가 구입으로 총 24대의 친환경 차량을 보유하게 됐다. 이달 말 기준으로 동서발전 업무용 승용차의 친환경차 비중은 70.6%에 달한다.

오는 9월에는 전기 화물차 6대를 추가로 도입해 올해 말까지 전체 업무용 차량 중 친환경차 보유비율 45.5%를 달성할 예정이며, 이는 최근 정부가 발표한 공공부문 친환경차 목표 보유비율(2022년까지 35%) 보다 높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동서발전은 미세먼지를 저감하고 친환경차량보급과 인프라 확산을 위해 노력하여 그린뉴딜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동서발전이 전기차 등 친환경차를 적극 도입하며 미세먼지 저감에 앞장서고 있다. 사진은 한국동서발전이 구매한 전기자동차. 사진=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이 전기차 등 친환경차를 적극 도입하며 미세먼지 저감에 앞장서고 있다. 사진은 한국동서발전이 구매한 전기자동차. 사진=한국동서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