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 포토] 태풍 마이삭이 경고하는 '지구 온난화'
[자투리 포토] 태풍 마이삭이 경고하는 '지구 온난화'
  • [자투리경제=최영규 SNS에디터]
  • 승인 2020.09.03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마이삭 북상후 여의도의 하늘

 

태풍이 지난후 여의도 하늘 풍경
태풍이 지난후 여의도 하늘 풍경

제 9호 태풍 '마이삭'이 북상해 동해 중부 해상으로 빠져 나간 후, 아침까지도 거센 바람과 함께 폭우가 쏟아지더니 잔득 찌푸린 구름이 여의도 하늘을 뒤덮고 있다.

마이삭은 경남 해안을 강타해 많은 피해를 남기고 빠져 나갔지만 제 10호 태풍 '하이선'이 올라오고 있다.  지구 온난화로 인해 해수 온도가 상승하면서 태풍의 위력은 앞으로 더 세진다고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