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 게시판] 매월 기본급 1% 기부로 조성한 '행복나눔기금'
[상생 게시판] 매월 기본급 1% 기부로 조성한 '행복나눔기금'
  • [자투리경제=박영석 SNS에디터]
  • 승인 2021.03.09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이노 "구성원 기본급 1% 행복나눔기금 올해까지 총 116억원" 
 
SK이노베이션은 '구성원 기본급 1% 행복나눔기금' 누적금액이 올해까지 총 116억원에 달할 전망이라고 9일 밝혔다.

'1% 행복나눔기금'은 SK이노베이션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매월 기본급 1%를 기부하면 회사가 같은 금액을 기부하는 사회공헌 모금활동으로, 노사가 2017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회사의 매칭그랜트까지 포함하면 1% 행복나눔기금은 올해까지 약 224억원이 조성된다.

기금 조성 5년차에 접어든 올해는 구성원 모금액이 역대 최고 수준인 30억원에 달할 전망이다. 회사는 지난해 코로나19 방역 긴급 지원과 취약계층 지원 등 총 19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위해 기금 약 30억원을 사용했다.
 

 

롯데·신세계면세점 '상생 우수' 인증

롯데면세점 명동본점과 신세계면세점 본점이 중소·중견기업과 상생협력 활동 공로를 인정하는 'W·E 면세점' 인증을 받았다.

이 인증은 면세업계와 중소·중견업체가 자발적으로 상생협력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수출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서울본부세관이 올해 처음 도입한 제도다. 면세점의 중소·중견기업 매장 면적 비율, 제품 직매입 비율, K팝업스토어 운영 업체 수, 사업계획서상 상생협력 노력 이행 등에 대해 서류와 인증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친 후 여기에 맞는 W·E 면세점을 최종 선발한다. 인증 업체에는 인증패 수여, 행정 제재 시 감경 적용,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선정·갱신 시 세관 협력도 반영, 대내 포상 우선 추천 등 혜택이 주어진다.

지난 2일 서울세관에서 열린 W.E 면세점 인증 수여식에서 유신열 신세계디에프 대표(왼쪽부터),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 김광호 세울세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세계면세점
지난 2일 서울세관에서 열린 W.E 면세점 인증 수여식에서 유신열 신세계디에프 대표(왼쪽부터),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 김광호 세울세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세계면세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