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까지 하면서 지리산 공기를 마셔야하나" 
"이렇게까지 하면서 지리산 공기를 마셔야하나" 
  • [자투리경제=박영석 SNS에디터]
  • 승인 2021.04.17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 지리산 청정공기가 들어있다는 제품입니다. 

캔으로 된 용기 표면에 마스크를 안면부에 대고 흡입하라는 설명서가 붙어 있습니다. 

이 상품을 보고 느낀 점은 

신선한 공기의 소중함과 함께 

사용 후에 '캔 용기'가 버려지면서 

환경문제를 야기할 것이라는 점이었습니다. 

신선한 공기도 좋지만, 캔 등을 비롯해 제품 생산 과정에서 많은 이산화탄소가 발생할 것이고, 분리수거되지 않은채 마구 버려지는 용기는 

환경을 훼손할 것입니다. 

"이렇게까지 하면서 지리산 공기를 마셔야하나"라는 씁쓸한 생각이 들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