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용 브리프] 리사이클 원사로 만든 '지구를 위한 티셔츠'
[재활용 브리프] 리사이클 원사로 만든 '지구를 위한 티셔츠'
  • [자투리경제=송지수 SNS에디터]
  • 승인 2021.04.28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케이케미칼, 리사이클 원사로 만든 '지구를 위한 티셔츠'

티케이케미칼은 카카오커머스의 ‘메이커스프라임’(MAKERS PRIME)과 협업해 리사이클 원사로 만든 '지구를 위한 티셔츠'를 선보였다고 28일 밝혔다. 

티케이케미칼은 메이커스프라임의 친환경 콘셉트에 맞게 자체 리사이클 원사 브랜드 ‘K-rPET ECOLON’으로 제작한 ‘K-PET 라운드넥 포켓 티셔츠’와 ‘K-PET 피케 폴로 티셔츠’를 출시했다. 특히 피케 폴리 티셔츠 단추로는 재생 폴리가 쓰였으며, 포장재는 6개월 후 미생물에 의해 생분해되는 친환경 비닐로 제작됐다. 태그 역시 컵받침으로 재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K-rPET ECOLON는 티케이케미칼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국내 투명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원사로 신규 개발한 항균기능사 ‘K-rATB’와 인조스웨이드사 ‘K-rROJEL’ 등이 있다. 티케이케미칼은 리사이클 적용 범위를 확대해 브랜드 전 품목에 적용할 계획이다. 

사진=티케이케미칼
사진=티케이케미칼

전남도, 재활용품 수거 노인에게 '안전 손수레' 보급

전남도는 재활용품을 수집하는 노인이 안전하게 재활용품을 수집·운반하도록 3억원을 들여 안전손수레를 제작, 오는 5월부터 보급한다고 밝혔다.이는 교통사고 사망자 중 노인 보행자 사망률이 좀처럼 줄지 않아 예방 차원에서 추진됐다. 
 
실제로 노인 보행자 교통사고 사망률은 지난 2018년 18%(61명), 2019년 21%(61명), 2020년 18%(51명)에 달한다. 
 
재활용품 수거 노인을 대상으로 안전손수레와 안전조끼, 안전화 등 안전장비를 보급하는 이번 사업은 평소 가파른 경사나 차도에서 손수레를 운행해 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된 노인과 운전자 모두의 안전을 위한 것이다. 

안전손수레는 특히 안전 측면을 고려해 형광도색과 안전경광등, 자전거용 브레이크 등을 장착했다. 안전조끼는 새벽 시간대에 주로 수거하는 노인을 바로 식별할 수 있도록 형광색으로 제작했다. 안전화와 안전장갑은 날카로운 것에 손과 발을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도는 안전손수레 등 안전장비를 보급하면서 별도로 노인 맞춤형 안전교육도 실시한다. 
 
지원 대상은 전남에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두고 재활용품 수거에 종사하는 65세 이상 노인이다. 지원 대상 여부는 각 시·군 환경과(자원순환과)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