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i’s photo gallery(262)] 울돌목 조류 발전소-친환경적 국토개발 사례
[Choi’s photo gallery(262)] 울돌목 조류 발전소-친환경적 국토개발 사례
  • [자투리경제=최영규 SNS에디터]
  • 승인 2021.05.03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2. 울돌목조류발전소

 

울돌목조류발전소(潮流發電所).  사진; 최영규
울돌목조류발전소(潮流發電所). 사진=최영규

정식 명칭은 울돌목 시험조류발전소이다. 울돌목은 정유재란 때 이순신 장군이 13척의 배로 왜선 133척을 대적해 31척을 침몰시키는 등 대승을 거둔 명량해협(鳴梁海峽)을 가리킨다. 이곳은 너비가 294m에 최고 유속 11노트로 조류(潮流)를 이용한 발전소를 건설하는 데 최적지로 꼽혀왔다. 조류발전은 빠른 물살의 힘으로 바람개비처럼 생긴 수차(水車)를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방식인데, 댐 없이 자연 여건을 온전히 이용하는 새로운 유형의 에너지 상용화시설로서 전 세계에서 노르웨이와 영국 등 유럽 몇 나라만 시험 발전하고 있는 단계다.

 

울돌목 조류발전소는 1992년 체결된 유엔기후변화협약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의무에 대응하고, 친환경 해양에너지 개발기술을 실용화하기 위해 20054월 착공됐으나 조류가 워낙 빠른 데 따른 고난이도의 해상공사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끝에 4년 만인 2009514일 준공됐다. 수차로는 수직축 헬리컬 터빈을 설치하고, 발전 구조물은 상부 하우스를 포함해 가로 16m, 세로 36m, 높이 48m에 총중량 1000t 규모로 세계 최대급이다. 시험 가동을 거쳐 2009년 말부터 시간당 1000kW를 생산하는데, 이는 400여 가구가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에너지이다. 1단계로 시험 운영을 거친 뒤 2013년에는 9kW의 설비용량을 갖춰 약 46000여 가구에 전기를 공급하는 세계 최대의 상용조류발전소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자료 출처

1. 두산백과

https://terms.naver.com/entry.naver?docId=1304244&cid=40942&categoryId=39201

2. 한국해양과학기술원

https://blog.naver.com/kordipr/221161921512

3. 환경일보

http://www.hkb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8411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