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 재활용 'UP' 현장㊱] 작은 실천을 모아, 나부터 자연살림
[자투리 재활용 'UP' 현장㊱] 작은 실천을 모아, 나부터 자연살림
  • [자투리경제=김한빈 SNS에디터]
  • 승인 2021.05.19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살림 자원순환운동
 
작은 실천을 모아, 나부터 자연살림

'한살림 자원순환운동'을 알아보자.

 

 

자원순환이란 무엇인가? “환경정책상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필요한 범위 안에서 폐기물의 발생을 억제하고 발생된 폐기물을 적정하게 재활용 또는 처리하는 등 자원의 순환과정을 환경친화적으로 이용, 관리하는 것”을 의미한다.(‘자원순환기본법’상의 정의) 또 다른 정의를 살펴보면 “쓰레기 발생을 최대한 억제하고, 일단 버려진 쓰레기는 재사용 또는 재활용(재생이용)하며, 불가피하게 남은 쓰레기는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여 처리하는 것”이라고 한다.(‘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상의 정의) 공통으로 언급하는 키워드는 폐기물의 발생을 억제하는 것, 그리고 이미 발생한 폐기물은 환경친화적 방법으로 재활용하는 것이다.그렇다면 제대로 된 자원순환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노력이 필요할까? 여기엔 일회용품의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을 사용하며 올바른 분리배출을 실현하는 소비자의 노력과 불필요한 과대포장을 줄이고 포장에 재사용이 쉬운 소재를 사용하는 생산자의 노력도 있어야 하며 이와 관련한 규칙 조항을 만들 정부의 노력이 있어야 한다.
환경부에서 조사한 제5차 전국폐기물통계조사 자료를 보면 한 사람이 매일 버리는 생활쓰레기 총량에서 분리배출로 버리는 재활용 쓰레기양은 대략 3분의 1 수준이다. 그리고 이렇게 분류된 재활용 쓰레기는 다시 선별장에 반입되게 되는데 재활용 쓰레기 처리 현황을 보면 전체 152만 톤의 재활용 쓰레기 중 겨우 절반도 안 되는 양인 62만 톤만 제대로 재활용 처리가 이루어진다. 원활한 자원순환에 더 가까워지기 위해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소비자의 노력, 생산자의 노력, 정부의 노력이 지금보다 더욱 활성화되어야 한다.
오늘은 이와 관련해 단기적 이벤트성이 아닌 장기적인 회사 차원의 노력으로 원활한 자원순환이 가능토록 다양한 목표를 설정하고 실천 중인 ‘한살림의 자원순환운동’을 키워드를 통해 알아보고자 한다.

 

 

첫 번째 키워드는 '감량'이다. 한살림은 쓰레기 배출량을 조절하기 위한 목적으로 낱개판매 매장을 운영 중이다. 대형마트에서 장을 볼 때 묶음으로 판매하는 과일, 채소류를 구매하려 하다 보면 묶음 판매 제품 특성상 종종 필요 이상으로 구매를 해야 하는 경우가 생기곤 한다. 이런 상황에선 단품 판매 제품과 비교해 불필요한 포장용기 사용이 발생하게 되는데, 한살림은 불필요한 포장용기 사용을 줄이고 단품 혹은 적은 양을 구매하려는 소비자가 적정한 양을 구매하고 최소한의 포장을 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에서 낱개판매 매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두 번째 키워드는 '재사용'이다. 이들은 ‘병재사용운동’을 벌이고 있다. 유리병이 재활용 과정(회수-파쇄-재성형)을 거치면 이 과정에서 또 다른 탄소 배출이 이루어진다. 따라서 재활용대신 ‘재사용’하여 탄소 배출을 최소화하고자 한다. 한살림이 생산하는 식품의 유리병 용기에는 ‘병 재사용’ 마크가 각인되어 있는데 이는 잘 세척하여 한살림 매장에 가져가면 재사용이 가능하다. 한살림 측에서 조사한 병재사용운동으로 인한 CO2 감축량 통계자료를 보면 매년 CO2 감축량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혹시 집에 한살림에서 제작한 유리병 제품이 있다면 다 사용한 후 깨끗하게 세척하고 한살림 매장에 되돌려주자.

 

 

 

세 번째 키워드는 '재활용'이다. 이들이 제작하는 용기는 후에 자원순환 시 원활한 재활용을 실현할 수 있도록 복합재질을 줄이고, PVC 소재보단 환경에 덜 유해한 PET, LDPE 재질을 사용하며, PET 용기에 직접 인쇄를 지양하는 등의 노력을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자체적으로 포장재 사용기준안 또한 마련하고 있다.
네 번째 키워드는 '생활실천'이다. 소비자의 생활실천을 도모하기 위해 병재사용운동, 우유갑재활용운동, 옷되살림운동, 테트라팩(멸균팩) 수거 운동 등을 매년 진행하고 있다. 그리고 생산자의 생활실천, 정부의 생활실천을 위한 활동도 있으니 여유가 있다면 읽어보셨으면 한다.
자원순환은 개인의 실천뿐만 아닌 여러 집단의 노력이 공존해야 원활하게 이루어진다. 자원순환을 위한 모든 집단의 참여를 도모하는 한살림의 활동을 앞으로 지켜보며 여러분도 여러분의 자리에서 자원순환운동에 동참해보는 건 어떨까?

영상 출처

- Adobe Stock

- 한살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