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i’s photo gallery(278)] Metopera와 푸치니 오페라 투란도트
[Choi’s photo gallery(278)] Metopera와 푸치니 오페라 투란도트
  • [자투리경제=최영규 SNS에디터]
  • 승인 2021.09.0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8. Metopera와 푸치니 오페라 투란도트

 

메트로폴리탄 오페라(Metropolitan Opera)는 미국 뉴욕의 가극단이다. 18804월에 만들어졌으며, 그랜드 오페라의 주요한 제공자이다. 단순히 더 메트(The Met)라고 불리는 경우가 많다.

메트로폴리탄 오페라는 미국의 가장 큰 클래식 음악 조직으로, 매년 240회의 오페라 공연을 상연한다. 이 오페라단의 거주지인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하우스는 세계의 최고의 오페라 무대 중 하나이다. 메트로폴리탄 오페라는 공연예술을 위한 링컨 센터의 12번째 조직 중 하나이다.

 

링컨 센터

188310월에 150만달러를 들여 완성하여 <파우스트>로 개장, 그 후 유럽 오페라계의 최고의 존재가 되었다. 전 세계로부터 제1급의 가수나 지휘자, 연출가, 악원 등을 모아 메트로폴리탄에서는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그 밖의 오페라를 원어로 들을 수 있다. 이 곳에 서는 것이 세계 오페라 가수의 숙원이며 명가수로서 이 무대에 오르지 않은 사람은 거의 없다. 19679월부터는 신축된 링컨 센터의 대극장으로 이전하였는데, 3,800명을 수용하는 새 극장은 무대 기구에서 음악효과 등 거의 가극장으로서의 중요한 것은 모두 최신 최고의 설비로 갖추어 놓았다. 그리고 일류의 사람들과 계약하여 높은 수준의 상연을 하고 있으나 한편으로는 내셔널 오페라 캄파니를 조직하여 미국인 오페라 가수 양성에도 주력하고 있다.

 

푸치니 오페라 투란도트

 

 

사진; 투란도트 오리지날 포스터.  Wikipedia에서 인용.
투란도트 오리지날 포스터. Wikipedia에서 인용

 

투란도트(Turandot)는 자코모 푸치니가 작곡한 전 3막의 오페라이다. 주세페 아다미와 레나토 시모니가 카를로 고치의 동명 희곡에 기초해 이탈리아어 대본을 완성하였다. 1924년 푸치니가 후두암으로 사망하여 이 작품은 미완성으로 남았고, 3막에서의 '류의 죽음' 이후의 부분을 푸치니의 밀라노 음악원 동창 후배이자 토리노 음악원장인 프란코 알파노가 토스카니니의 의뢰를 받아 푸치니의 스케치를 바탕으로 완성하였다. 초연은 1926425일 밀라노의 라 스칼라 극장에서 아르투로 토스카니니의 지휘로 푸치니가 작곡한 3막의 '류의 죽음'까지만 연주되었고 26일 공연에서는 알파노가 작곡한 부분을 포함하여 완전한 형태로 연주되었다.

오페라 투란도트 DVD.  사진 ; 최영규
오페라 투란도트 DVD.        사진 ; 최영규

 

코로나19가 우리에게 미친 영향은 사회 각계각층에서 나타나고 있다. 음악계도 예외는 아니다.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공연과 예술교육의 연기와 취소는 온라인이라는 공간과 만나며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고 있다.

현재 코로나19로 전 세계 공연예술계는 시련의 시간을 겪고 있다. 한국 음악계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예술의 전당, 국립극장, 국립국악원 등 국공립 공연장의 공연 취소와 민간 공연계, 예술계, 음악산업계의 피해가 이어졌다. 공연의 취소는 예술가 개인뿐 아니라 공연감상, 음악교육 등 여러 차원으로 영향을 미치면서 음악 생태계와 음악 환경 전체를 변화시켰다.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도 변화가 시작되었다. 2020317일부터 매일 공연 한 편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도록 '나이틀리 메트오페라 스트림스' 서비스를 시작한 것이다. 비제의 '카르멘'으로 시작한 여정은 도니체티의 '연대의 아가씨'(20) 도니체티의 '람메르무어의 루치아'(21) 차이콥스키의 '예브게니 오네긴'(22) 등으로 이어졌다. 회원가입 절차도 없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한국시간 매일 오전 1130분부터 20시간 동안 열람할 수 있었다. 이밖에도 오스트리아 빈 국립오페라단, 독일 바이에른 국립오페라단 등이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우리나라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하여 오페라 공연이 중지된 상태로 애호가들은 최근 영화관을 이용하여 필름 녹화한 상태로 나마 볼 수 있는 기회가 있다.

오페라 투란도트 3막에서의 한 장면.  사진; 최영규
오페라 투란도트 3막에서의 한 장면.  사진=최영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