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업·상생] DHL·CU, 해외특송 물품 편의점 수령 서비스 제공
[협업·상생] DHL·CU, 해외특송 물품 편의점 수령 서비스 제공
  • [자투리경제=윤영선SNS에디터]
  • 승인 2020.01.0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HL 코리아가 BGF리테일과 손잡고 해외 특송 물품의 편의점 수령 서비스를 제공한다.

국제특송기업 DHL 코리아는 BGF리테일과 해외 특송 물품의 편의점 수령 서비스를 위한 업무제휴를 맺었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전국의 CU 편의점 매장에서도 DHL 특송 물품을 받을 수 있다.

DHL 수취인은 배송 전 안내 문자에 포함된 모바일 링크에 접속해 선호하는 배송 수령지를 선택할 수 있다. CU 매장을 선택하면 DHL 직원이 해당 매장에 배송을 완료하고 안내 문자를 보내고, 수취인은 해당 문자를 직원에게 제시한 뒤 물품을 받을 수 있다.

한병구 DHL코리아 대표는 "이번 CU 편의점과 업무 제휴를 통해 DHL 온디맨드 딜리버리 서비스 접점이 전국적으로 확대돼 고객 이용 편의와 접근성이 향상됐다”며 “DHL 코리아는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DHL 코리아가 온 디맨드 딜리버리 제휴처 확대를 통해 CU 편의점에서의 물품 수령 서비스를 정식 운영한다. 사진=DHL코리아
DHL 코리아가 온 디맨드 딜리버리 제휴처 확대를 통해 CU 편의점에서의 물품 수령 서비스를 정식 운영한다. 사진=DHL코리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