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i’s photo gallery(199)] 소년이여, 야망을 가져라!…그 야망은? _윌리엄 스미스 클라크 박사
[Choi’s photo gallery(199)] 소년이여, 야망을 가져라!…그 야망은? _윌리엄 스미스 클라크 박사
  • [자투리경제=최영규 SNS에디터]
  • 승인 2020.11.0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oys, be ambitious ! 少年よ、大志を抱け!

제199회 소년이여, 야망을 가져라!   윌리엄 스미스 클라크 박사

 

윌리엄 스미스 클라크(William Smith Clark) 박사 동상. 홋카이도 삿포로시 토요히라구의 히츠지가오카 전망대에는 그의 전신상이 있다. 여기에 전신상이 건립되기 이전에는 홋카이도대학 내에 설치된 박사의 흉상을 보기 위하여 관광버스로 방문하는 관광객이 많아지면서, 대학의 연구활동에 지장을 초래하게 되어 관광버스의 출입을 금지하게 되었다. 이런 상황에서 삿포로관광협회에서는 클라크 박사가 홋카이도에 방문한 100주년, 그리고 미국 건국 200주년에 맞추어 히즈지가오카 전망대에 동상을 건립하였다고 한다.   Photo by 최영규
윌리엄 스미스 클라크(William Smith Clark) 박사 동상. 홋카이도 삿포로시 토요히라구의 히츠지가오카 전망대에는 그의 전신상이 있다. 여기에 전신상이 건립되기 이전에는 홋카이도대학 내에 설치된 박사의 흉상을 보기 위해 관광버스로 방문하는 관광객이 많아지면서 대학의 연구활동에 지장을 초래했고 마침내 관광버스의 출입을 금지했다. 이런 상황에서 삿포로관광협회에서는 클라크 박사가 홋카이도에 방문한 100주년, 그리고 미국 건국 200주년에 맞춰 히즈지가오카 전망대에 동상을 건립했다. Photo by 최영규

 

윌리엄 스미스 클라크(William Smith Clark)는 화학, 식물학, 동물학, 농학 교수다. 홋카이도의 개척을 담당한 개척자이자, 홋카이도의 개척 역사와 함께한 홋카이도대학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고 있다.

미국의 매사추세츠 농업대학(현, 매사추세츠 대학교)의 학장(學長)을 지내고 그 후 홋카이도 개척을 위해 삿포로농학교에 초빙돼 삿포로농학교(현 홋카이도대학) 초대 교두(敎頭)로서 농학, 식물학뿐만 아니라 자연과학을 영어로 가르쳤으며, 선진 기법의 낙농업을 홋카이도에 정착시켰다.

클라크가 한 명언 중 가장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져 있는 것으로 'Boys, be ambitious'(소년들이여, 야망을 가져라)가 있다. 일부 책에 따르면 그 뒤는 다음과 같이 이어진다.

“Boys, be ambitious! (소년이여, 야망을 가져라)

Be ambitious not for money or for selfish aggrandizement (돈을 위해서도 말고, 이기적인 성취를 위해서도 말고)

not for that evanescent thing which men call fame.(사람들이 명성이라 부르는 덧없는 것을 위해서도 말고) 

Be ambitious for the attainment of all that a man ought to be.”(단지 인간이 갖추어야 할 모든 것을 얻기 위해서)

 

 

자료 출처

1. Wikipedia

https://ko.wikipedia.org/wiki/%EC%9C%8C%EB%A6%AC%EC%97%84_S._%ED%81%B4%EB%9D%BC%ED%81%AC

2. 나무위키

https://namu.wiki/w/%EC%9C%8C%EB%A6%AC%EC%97%84%20%EC%8A%A4%EB%AF%B8%EC%8A%A4%20%ED%81%B4%EB%9D%BC%ED%81%AC?from=%EC%9C%8C%EB%A6%AC%EC%97%84%20S.%20%ED%81%B4%EB%9D%BC%ED%81%AC

3. 네이버 블로그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so_sostory&logNo=220560481093&proxyReferer=https:%2F%2Fwww.google.com%2F

4. 다음 블로그

http://blog.daum.net/johagnes/1894949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